눈 건강 지키는 좋은 습관 4

컴퓨터, 스마트폰, TV 등 각종 영상 장치와 많은 시간을 보내는 현대인들은 눈의 피로와 안구건조증 등 각종 안질환에 시달리는 경우가 많습니다.

여기에 미세먼지 등 공해물질은 알레르기성 결막염을 일으킬 수도 있습니다. 이런 와중에 눈 건강을 지키기 위한 생활습관에는 어떤 게 있을까요? ‘메디컬데일리’가 4가지 좋은 습관을 소개했으니 함께 보시죠!


[사진=Anna Demianenko/shutterstock]

1. 위생, 청결에 주의하라

세균이 많은 손으로 눈을 비비지 않는 것은 기본 중의 기본입니다. 그런데 아이라이너, 마스카라와 같은 화장도구에도 세균이 많죠. 전문가들은 눈에 직접 닿는 화장 도구도 정기적으로 세척해야 한다고 충고합니다.


[사진=Bukhta Ihor/shutterstock]

2. 녹색 채소, 생선을 먹어라

흔히 눈에는 비타민A가 풍부한 당근이 좋다고 합니다. 하지만 당근 말고도 눈에 좋은 식품은 많죠.

연구에 따르면 브로콜리, 케일 같은 녹색 채소와 연어, 참치 같은 생선이 눈 건강에 좋습니다. 특히 생선에 있는 오메가-3 지방산은 눈을 촉촉하게 해 안구건조증을 개선한다고 알려졌습니다.


[사진=racorn/shutterstock]

3. 눈을 쉬게 하고 먼 곳을 응시하라

TV나 컴퓨터 모니터를 계속 보는 건 눈 건강에 치명적입니다. 미국안과학회는 20분마다 화면에서 눈을 돌려 20초씩 다른 먼 곳을 응시하라고 권고합니다. 또한 컴퓨터 모니터는 최소한 팔 길이만큼 떨어뜨려 두는 게 좋습니다.


[사진=Rido/shutterstock]

4. 선글라스를 써라자외선 지수가 높은 날에는 선글라스를 쓰는 것이 좋습니다. 햇빛은 수정체가 혼탁해져 시야가 뿌옇게 흐려지는 백내장을 일으킬 가능성이 있기 때문이죠. 선글라스는 패션용품일 뿐만 아니라 자외선을 막는 효과적인 도구입니다.